여성과 남성은 많이 다르지만 생물학적으로 다름을 이야기할 때, Y염색체의 유무를 들 수 있다. 여자는 두 개의 X염색체를, 남성은 X와 Y염색체 각각 하나씩 갖고 있다.

최근 스웨덴의 웁살라 대학교 연구팀은 남성의 Y염색체가 수명, 암 발생과 관련이 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. 연구팀은 남성 6014명에게서 혈액을 채취, 최고 40년 동안 지켜봤다.

그 결과, 나이를 먹을수록 Y염색체가 줄어들었고, 평균보다 Y염색체가 크게 줄어든 남성은 수명이 평균 5.5년 짧았다. 또한 Y염색체에는 암을 억제하는 유전자가 들어있어 Y염색체가 줄어든 남성은 암으로 인한 사망률도 증가했다.

특히, 흡연자인 경우 Y염색체가 더 많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. 고혈압이나 운동 부족과 같은 다름 요인도 함께 조사했지만, Y염색체가 줄어드는 것은 흡연과 밀접한 관련이 있었다.

이 연구 결과는 과학전문지 ‘사이언스익스프레스’ 2014년 12월 4일자에 실렸다.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BLOG main image
생활에 밎줄 긋는 과학이야기♡ -KISTI의 과학향기-
by 과학향기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1178)
과학향기 기사 (892)
과학향기 이벤트 (1)
과학향기 독자참여 (1)
이런주제 어때요? (1)

달력

«   2021/01   »
          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
31            
tistory!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!
Clicky Web Analytics